사회

뉴스1

오후 9시 2만5432명 확진..한 주 전보다 8516명 적어(종합2보)

이상휼 기자 입력 2022. 05. 23. 21:25

기사 도구 모음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3일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최소 2만5432명 발생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지역별 확진자는 경기 5829명, 서울 4272명, 대구 2034명, 경남 1829명, 경북 1668명, 강원 1065명, 전북 1061명, 충남 1058명, 인천 1022명, 부산 989명, 전남 922명, 대전 908명, 충북 904명, 울산 753명, 광주 590명, 세종 275명, 제주 253명 순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전날 동시간보다는 1만5755명↑
수도권 1만1123명, 43.7% 차지
23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역 임시선별검사소가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9,975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지난 1월 25일 8,570명 이후 118일 만에 1만 명 아래로 떨어졌다. 2022.5.23/뉴스1 © News1 박세연 기자

(전국=뉴스1) 이상휼 기자 =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3일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최소 2만5432명 발생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이는 전날 동시간대 9677명보다 1만5755명 많은 수치다. 한 주 전인 지난 16일 같은 시간 3만3948명과 비교하면 8516명 줄었다.

이날 수도권에서 1만1123명이 확진돼 전체의 43.74%를 차지했다.

지역별 확진자는 경기 5829명, 서울 4272명, 대구 2034명, 경남 1829명, 경북 1668명, 강원 1065명, 전북 1061명, 충남 1058명, 인천 1022명, 부산 989명, 전남 922명, 대전 908명, 충북 904명, 울산 753명, 광주 590명, 세종 275명, 제주 253명 순이다.

전날과 비교해 전국 17개 시·도 전체에서 확진자 숫자가 뚜렷하게 늘었다. 수도권은 전날 4078명에 비해 7045명 늘었다.

경기·서울·대구·경북·경남·강원·전북·충남·인천 등 9개 시·도는 네자릿수, 부산·전남·대전·울산·광주·충북·제주·세종 등 8개 시·도는 세자릿수 확진자가 발생했다.

daidaloz@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