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한국

'홍현희♥' 제이쓴, 달달한 일상 "누나가 짤라달랬음"

김두연 기자 입력 2022. 05. 24. 08:23

기사 도구 모음

제이쓴이 아내 홍현희와의 달달한 일상을 공유했다.

먹음직스러운 피자 사진과 함께 "오늘 저녁은 피자"라며 행복해 한 제이쓴은 이어 망고스틴 사진과 함께 "혀니 눈아가 짤라달랬움"이라고 적었다.

임신한 아내 홍현희를 위해 과일을 직접 자르는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한편 제이쓴은 개그우먼 홍현희와 지난 2018년에 결혼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제이쓴 인스타그램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제이쓴이 아내 홍현희와의 달달한 일상을 공유했다.

제이쓴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저녁 메뉴를 공개했다. 

먹음직스러운 피자 사진과 함께 "오늘 저녁은 피자"라며 행복해 한 제이쓴은 이어 망고스틴 사진과 함께 "혀니 눈아가 짤라달랬움"이라고 적었다.

임신한 아내 홍현희를 위해 과일을 직접 자르는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한편 제이쓴은 개그우먼 홍현희와 지난 2018년에 결혼했다. 현재 임신 중인 홍현희는 오는 8월 출산을 앞두고 있다.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dyhero213@sportshankook.co.kr

ⓒ 한국미디어네트워크(www.hankooki.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