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포츠한국

'돌싱포맨' 김지민 "김준호 멋있어 보여..공주 된 기분이었다"

조은애 기자 입력 2022. 05. 24. 10:23

기사 도구 모음

'돌싱포맨' 김지민이 김준호와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한다.

24일 방송되는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이하 '돌싱포맨')에는 김지민이 출연한다.

이날 김지민은 김준호가 멋있어 보인 순간에 대해 이야기하며 "공주 된 기분이었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한편 '돌싱포맨'은 매주 화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SBS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돌싱포맨' 김지민이 김준호와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한다.

24일 방송되는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이하 '돌싱포맨')에는 김지민이 출연한다.

이날 김지민은 김준호가 멋있어 보인 순간에 대해 이야기하며 "공주 된 기분이었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두 사람의 다정한 모습을 지켜보던 탁재훈은 "집에 가겠다"며 언짢아해 웃음을 자아냈다.

연애 성향 테스트도 이어졌다. '이성 친구의 머리카락에 묻은 먼지를 떼어준다, 안 떼어준다'를 놓고 토론하던 두 사람은 의견 차이를 보였다. 이에 김준호가 당황하자, 멤버들은 "파면 팔수록 안 맞는다"고 농담해 폭소를 더했다.

한편 '돌싱포맨'은 매주 화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eun@sportshankook.co.kr

ⓒ 한국미디어네트워크(www.hankooki.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