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홍진경 "이경규 추천 덕분에 데뷔, 30년만 같은 프로 MC"(요즘것들)

박수인 입력 2022. 05. 25. 23:22

기사 도구 모음

홍진경이 이경규가 연예계 데뷔 은인이라고 밝혔다.

홍진경은 "저는 그때 질문하지 않은 것도 대답하는 사람이었다. 선배님이 예의주의하고 계시다가 담당 PD에게 추천을 해주셔서 데뷔하게 됐다. 저의 은인이시기 때문에 인격이 8개든 12개든 다 맞춰드릴 수 있다"며 이경규가 은인인 이유에 대해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박수인 기자]

홍진경이 이경규가 연예계 데뷔 은인이라고 밝혔다.

5월 25일 방송된 KBS 2TV '요즘 것들이 수상해'에서는 이경규, 홍진경, 정세운이 오프닝을 여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홍진경은 "이경규 선배님이 인격이 몇 개이든 저는 맞춰드릴 수밖에 없다"고 운을 떼며 "첫 데뷔 무대를 함께 해준 분이고 데뷔 30년 만에 같은 프로그램 MC가 됐다"고 말했다.

이경규는 "홍진경 씨를 처음 봤을 때 '특이하다. 개성이 강하다'고 생각했다"고 30년 전을 떠올렸다.

홍진경은 "저는 그때 질문하지 않은 것도 대답하는 사람이었다. 선배님이 예의주의하고 계시다가 담당 PD에게 추천을 해주셔서 데뷔하게 됐다. 저의 은인이시기 때문에 인격이 8개든 12개든 다 맞춰드릴 수 있다"며 이경규가 은인인 이유에 대해 밝혔다.

이경규는 "(홍진경이) 제가 가진 카드 중에 마지막 카드다. 강호동은 이미 썼고 이수근 쓰고 있고 이제 홍진경을 KBS로 날린다. 진경이 혼자 다 하면 나는 날로 먹을 수 있지 않나"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KBS 2TV '요즘 것들이 수상해' 캡처)

뉴스엔 박수인 abc15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