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MBC

경찰, 이천 물류센터 화재 관련 오늘 오전 합동감식

김정우 citizen@mbc.co.kr 입력 2022. 05. 26. 11:39

기사 도구 모음

경기 이천시 마장면의 골프의류 물류센터에서 발생한 대규모 화재에 대해 경찰이 조사에 나섰습니다.

경기남부경찰청 과학수사과는 오늘 오전 소방당국과 국립과학수사연구원, 한국전기안전공사 등 관련 기관과 함께 화재 원인과 발화 지점을 찾기 위한 합동감식을 벌였습니다.

화재는 지난 23일 오전 11시 40분쯤 시작돼, 지상 4층에 1만4천여 제곱미터 규모의 공장을 다 태운 뒤 21시간 만에 꺼졌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 제공: 연합뉴스

경기 이천시 마장면의 골프의류 물류센터에서 발생한 대규모 화재에 대해 경찰이 조사에 나섰습니다.

경기남부경찰청 과학수사과는 오늘 오전 소방당국과 국립과학수사연구원, 한국전기안전공사 등 관련 기관과 함께 화재 원인과 발화 지점을 찾기 위한 합동감식을 벌였습니다.

화재는 지난 23일 오전 11시 40분쯤 시작돼, 지상 4층에 1만4천여 제곱미터 규모의 공장을 다 태운 뒤 21시간 만에 꺼졌습니다.

이 불로 소방서 추산 약 47억 원의 재산 피해가 발생하고, 직원 142명이 급히 대피했습니다.

경찰은 창고 내부가 모두 불에 타 무너져내려,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는 데까지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김정우 기자 (citizen@mbc.co.kr)

기사 원문 - https://imnews.imbc.com/news/2022/society/article/6372447_35673.html

저작권자(c) MBC (www.imnews.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