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중앙일보

손흥민 '소박한 공항패션' 속 깜짝..손목시계 가격 알고보니

유지연 입력 2022. 05. 26. 11:39 수정 2022. 05. 26. 13:08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4일 입국한 손흥민. [연합뉴스]

2021~2022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득점왕 트로피 ‘골든부트’와 함께 24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 손흥민(30·토트넘 홋스퍼)에 대한 관심이 연일 이어지고 있다. 아시아인 최초 득점왕 등극에 그의 일거수일투족이 화제가 되는 것이다.

특히 공항 패션으로 선보인 일명 손흥민 아이템들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손흥민은 이날 흰 티셔츠에 청바지, 안경에 스니커즈를 착용한 깔끔한 패션을 선보였다. 티셔츠는 손흥민이 준비하고 있는 개인 브랜드로 그의 이름 이니셜과 등 번호를 딴 ‘NOS7(엔오에스세븐)’으로 알려졌다.

청바지의 경우 미국 캘빈클라인진 제품으로 넉넉한 실루엣을 잘 살려 입었다는 호평이 나온다. 함께 매치한 신발은 미국 브랜드 오트리의 메달리스트 로우탑 스니커즈다. 최근 특유의 빈티지 감성과 깔끔한 디자인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제품이다.

손흥민은 이날 흰 티셔츠에 청바지 차림의 공항 패션을 선보였다. 연합뉴스


다소 심심할 수 있는 흰티 청바지 조합에 실버 색상의 안경은 포인트가 됐다. 아이웨어 브랜드 젠틀몬스터의 레이브 02 모델 투 브릿지 제품으로 직사각형 형태에 두 개의 다리(브릿지)가 연결되어 있어 클래식한 느낌을 풍긴다.

또 이날 손흥민은 실버 색상 안경에 실버 색상 시계를 비슷하게 맞추는 남다른 패션 센스를 선보였다. 다소 소박했던 그의 패션에 가장 눈에 띄는 아이템이기도 했던 시계는 파텍필립의 인기 모델 노틸러스 제품이다.

손흥민은 파텍필립의 여러 모델을 소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파텍필립 홈페이지]

손흥민은 이날 파텍필립 노틸러스 5740 퍼페추얼 캘린더 제품을 착용하고 나왔는데, 해당 제품은 화이트골드 소재로 소매가격은 약 1억4000만원 대다. 손흥민은 이외에도 시계 중의 시계로 불리는 파텍필립의 다른 모델들을 여럿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단종된 노틸러스 스틸 청판 5711을 비롯, 금통 모델인 노틸러스 5980, 아쿠아넛 모델 등이다. 파텍필립 노틸러스 모델은 한정된 공급으로 매장에서 정가로 구매하는 것이 어려우며 중고 시장에서 약 3억원 대로 시세가 형성되어 있다. 손흥민의 억대 시계에 누리꾼들은 “손흥민 연봉에 비하면 소박한 가격대”“한 달 월급이면 충분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손흥민의 현재 연봉은 1000만 파운드(약 160억원)다.

유지연 기자 yoo.jiyoen@joongang.co.kr

Copyrightⓒ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