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채널A

[앵커의 마침표]모든 책임은 내가 진다(The buck stops here)

동정민 입력 2022. 05. 27. 20:10

기사 도구 모음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한덕수 국무총리, 첫 현장 행보로 새벽 인력시장을 찾았습니다.

이어서, 중대본 회의 열고 코로나와 아프리카 돼지열병 챙겼죠.

투자를 막는 덩어리 규제 찾기 위해 매주 현장에 가겠다고 약속했습니다.

국민 목소리는 잘 듣고, 대통령에겐 할 말하는 진짜 책임 총리가 되길 바라며, 대통령 책상에 올려있는 이 문구, 총리 책상에도 있으면 좋겠네요.

마침표 찍겠습니다.

[ 모든 책임은 내가 진다. (The buck stops here) ]

뉴스에이 마칩니다.

감사합니다.

동정민 기자 ditto@donga.com

ⓒCHANNEL A(www.ichannel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