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세계일보

당신은 소수 [詩의 뜨락]

입력 2022. 05. 28. 01:01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김익진

나무가 달리기를 꿈꿀까요?
호수는 날기를 원할까요?
그들은 언제나 흔들리며 하늘을 봅니다
숲속에 돌멩이는 느리고 이끼가 많은 사랑을 할까요?
당신은 왜 될 수 없는 꿈을 꾸는지 모릅니다

당신은 소수

당신은 고유한 존재입니다

-시집 ‘비대칭의 흔적’(시인동네) 수록

●김익진 시인 약력

△가평에서 출생. 2007년 ‘월간조선’에 시를 발표하며 작품활동 시작. 시집으로 ‘회전하는 직선’ ‘중력의 상실’ ‘기하학적 고독’ ‘사람의 만남으로 하늘엔 구멍이 나고’ 등이 있음. 현재 한서대 항공신소재공학과 교수로 재직 중.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