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헬스조선

[의료계 소식] 분당서울대병원, 'K-바이오헬스 지역센터' 열어

전종보 헬스조선 기자 입력 2022. 06. 15. 09:36

기사 도구 모음

분당서울대병원은 지난 14일 'K-바이오헬스 지역센터' 개소식을 열고 본격적인 사업에 착수했다고 15일 밝혔다.

K-바이오헬스 지역센터는 보건복지부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K-바이오헬스 지역센터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바이오 클러스터 내에 혁신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산업 클러스터와 병원을 연계해 바이오헬스 기술 사업화를 지원하는 전담 조직 역할을 할 예정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백남종 분당서울대병원장(오른쪽 세번째)과 은수미 성남시장(오른쪽 네번째)이 지난 14일 ‘K-바이오헬스 지역센터’ 개소식에서 기념 사진 촬영에 임하고 있다./분당서울대병원 제공
분당서울대병원은 지난 14일 ‘K-바이오헬스 지역센터’ 개소식을 열고 본격적인 사업에 착수했다고 15일 밝혔다.

K-바이오헬스 지역센터는 보건복지부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K-바이오헬스 지역센터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바이오 클러스터 내에 혁신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산업 클러스터와 병원을 연계해 바이오헬스 기술 사업화를 지원하는 전담 조직 역할을 할 예정이다.

앞서 분당서울대병원은 지난해 12월 주관기관에 선정돼 한국보건산업진흥원으로부터 3년간 총 21억원, 성남시로부터 약 2억원을 지원받아 사업을 수행하게 됐다. 향후 지역 바이오 클러스터와 연계해 창업기업에 시설·장비·연구자원, 아이디어 발굴, 사업화·컨설팅, 임상 자문 등 사업화 전주기를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지난 4월부터는 분당서울대병원 헬스케어 혁신파크 6층에 ‘K-바이오헬스 이노베이션 센터’를 마련하고 입주 기업을 공개 모집했으며, 최종적으로 9개 기업을 선정하기도 했다. 분당서울대병원 백남종 병원장은 “전세계 많은 국가들이 빠르게 변화하는 바이오헬스 산업을 선점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투자하고 있으며 우리나라 또한 신산업 육성을 통해 글로벌 경쟁력 확보에 나서고 있다”며 “K-바이오헬스 지역센터를 통해 더 나은 기업 환경을 조성하고 바이오헬스 산업의 주역을 육성하는 데 큰 기여를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백남종 분당서울대병원장, 은수미 성남시장, 류해필 성남산업진흥원장, 이철행 한국보건산업진흥원 보건산업육성단장을 비롯해 K-바이오헬스 지역센터에 입주한 기업 대표들이 참석했다.

Copyrights 헬스조선 & HEALTH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