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헤럴드경제

입구에 레고로 만든 호텔이?!..레고랜드 호텔 내달 1일 오픈[언박싱]

입력 2022. 06. 16. 12:55 수정 2022. 06. 16. 13:14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테마파크 경험을 투숙까지 이어지도록
2~12세 아이 동반가족 타깃..아이 전용공간
협소한 수영장·고가의 숙박비는 아쉬워
강원도 춘천 소재 레고랜드 호텔 전경. [레고랜드코리아 제공]

[헤럴드경제=신소연 기자]강원도 춘천에 위치한 레고랜드 코리아에 가면 정문에 바로 보이는 곳이 바로 레고랜드 호텔이다. 전 세계 레고랜드 최초로 입구에 호텔을 지어 이곳의 상징처럼 만들었지만, 테마 파크의 오픈에도 불구하고 호텔은 아직까지 일반인들에게 공개되지 않았다. 이 호텔이 새단장을 모두 마치고 드디어 내달 1일 개장한다.

레고랜드 코리아는 16일 강원도 춘천 소재 레고랜드 호텔에서 미디어 행사를 열고, ‘레고랜드 호텔(LEGOLAND Hotel)’의 객실 및 내부 시설을 공개했다.

네 가지 타입의 레고랜드 호텔 내부.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킹덤(왕국) ▷파이러츠(해적) ▷프렌즈 ▷닌자고. [레고랜드코리아 제공]

레고랜드 코리아 입구에 위치한 이 호텔은 지상 4층으로, 총 154개의 객실을 갖추고 있다. ▷프렌즈 ▷닌자고 ▷파이러츠(해적) ▷킹덤(왕국) 등 인기 레고 시리즈 4개를 테마로 객실을 구성했다. 레고랜드 호텔의 타깃 고객층이 만 2~12세 아이 동반 가족인 만큼 공용 공간은 물론 객실 내에도 아이 전용 공간을 별도로 마련했다.

실제로 모든 객실이 화장실을 중심으로 두 개의 공간으로 나뉜다. 한 곳은 어른들이 잘 수 있는 킹 사이즈 침대가 있고, 다른 한 곳은 아이들 전용 2층 침대와 TV, 레고 블럭이 있는 아이 전용 공간 등으로 구성됐다. 특히 2층 침대 아래에 엑스트라 베드를 상비해 국내 호텔업계 최초로 5인 가족도 편히 숙박할 수 있는 시설을 갖췄다.

레고랜드 호텔 내 닌자고 콘셉트의 방에 있는 '보물 찾기' 상자. [신소연 기자]

이와 함께 아이들에게 특색있는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각 방마다 ‘보물 찾기’ 이벤트도 마련했다. 객실 내 아이 전용 공간에는 레고로 만든 30~40cm 크기의 피규어로 꾸며진 상자가 자물쇠로 잠겨있다. 객실 내 숨겨진 여러 단서를 찾아 퀴즈를 풀면 자물쇠의 비밀번호를 알 수 있다. 보물 찾기 상자 안에는 퀴즈의 정답을 맞춘 아이들을 위한 ‘웰컴 기프트’가 기다리고 있다.

공용공간 역시 아이들을 위한 공간으로 가득하다. 호텔 입구부터 수 천개의 레고 블럭과 레고 피규어들이 투숙객들을 환영한다. 체크인 직후 객실로 이동할 때도 천장에서 사이키 조명이 화려하게 반짝이면서 신나는 음악이 나오는 디스코 엘리베이터가 기다리고 있다.

레고랜드 호텔 2층에 있는, 레고 전문가들이 조립법을 수업하는 ‘크리에이티브 워크샵’. [레고랜드코리아 제공]

2층에는 어른들과 아이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됐다. 조식과 석식이 제공되는 ‘브릭스 패밀리 레스토랑’은 물론, 간단하게 커피나 맥주, 와인 등을 즐길 수 있는 ‘스카이라인 라운지’가 있다. 스카이라인 라운지는 유아 전용 풀(pool)인 ‘워터 플레이’와 해적선 모양의 실내 놀이터 ‘어드벤처 플레이’ 사이에 위치에 느긋하게 한 잔 하면서 아이들이 노는 모습을 지켜볼 수 있다.

또 테마파크 내 기념품 가게인 ‘빅샵(Big Shop)’의 베스트셀러만 엄선해 판매하는 ‘미니 빅샵’과 레고 전문가들이 레고 조립법을 가르쳐주는 ‘크리에이티브 워크샵(Creative Workshop)’ 등이 있어 레고 마니아들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3층 역시 아이들이 컬러링(coloring) 등 액티비티를 할 수 있는 ‘키즈 그라운드’ 공간이 있다.

레고랜드 호텔 2층에 위치한 유아 전용 풀(pool) '워터 플레이' [신소연 기자]

다만 아이들이 좋아하는 물놀이 공간이 부족한 것은 좀 아쉽다. 호텔 내 유일한 수영장인 ‘워터 플레이’는 유아 전용 풀이어서 수심이 60cm 밖에 되지 않는다. 5세 이상의 아이들이 즐기기엔 다소 작은 규모다.

호텔 숙박 가격 역시 다소 높게 책정됐다. 레고랜드 호텔은 아이 동반 가족을 주 고객이다 보니 넓은 연회장과 수영장 등 5성급 호텔이 운영해야 할 필수 시설이 없어 호텔 등급 심사에서 4성을 받을 가능성이 높다. 하지만 호텔 1박 가격이 기본 객실인 프리미엄 룸 기준 50만원 선인 것으로 알려졌다.

레고랜드 호텔 1층 라운지. [신소연 기자]

다만 4인 가족 기준 호텔 1박과 조식, 레고랜드 코리아 2일 종일권으로 이뤄진 패키지 가격을 70~100만원으로 책정해 가격 부담을 다소 낮췄다. 또 호텔 고객들에게만 일반 고객보다 30분 먼저 입장하는 정책을 테마파크 측과 협의 중이다. 호텔 1층에 테마파크와 연결된 별도의 출입구를 마련해 줄을 설 필요없이 바로 테마파크로 입장할 수 있도록 했다. 덕분에 객실 수가 가장 적은 프렌즈 객실의 경우 이미 8월 말까지 예약이 꽉 찼고, 다른 세가지 테마 객실 역시 지금 예약하려면 8월 중순 이후에나 투숙이 가능하다.

송주용 레고랜드 호텔 총지배인(이사)은 “레고랜드 호텔은 전세계 레고랜드 최초로 입구에 세운 호텔로, 국내에서도 전례없는 테마 호텔”이라며 “단순히 잠만 자고 가는 공간이 아니라 (테마)파크의 즐거운 경험이 호텔 투숙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준비했다”고 말했다.

carrier@heraldcorp.com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