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kbc광주방송

[날씨]내일 오후까지 장맛비..최대 150mm

이원영 입력 2022. 06. 23. 20:36

기사 도구 모음

전국에 올해 첫 장맛비가 시작됐습니다.

내일까지 전국 대부분 지역에 30~100mm의 비가 예상되는데요.

광주와 전남은 오늘 밤부터 내일 아침 사이에 비가 집중되겠는데요.

비가 내리는 동안 가시거리가 매우 짧아질 테니까요.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전국에 올해 첫 장맛비가 시작됐습니다.

내일까지 전국 대부분 지역에 30~100mm의 비가 예상되는데요.

특히 광주와 전남, 제주에 150mm 이상으로 가장 많겠고요.

수도권 등 중서부와 전북에도 120mm를 넘는 호우가 쏟아지겠습니다.

광주와 전남은 오늘 밤부터 내일 아침 사이에 비가 집중되겠는데요.

시간당 최대 50mm가 내리는 집중호우인 만큼,
안전사고에 유의하셔야겠습니다.

비가 내리는 동안 가시거리가 매우 짧아질 테니까요.

차량운행 시 차간거리를 충분히 유지하시기 바랍니다.

강풍에도 대비가 필요하겠습니다.

세찬 비와 함께 해안을 중심으로 순간풍속 초속 20m 이상의 강한 바람이 불겠습니다.

시설물 등의 피해 없도록 미리 대비하시기 바랍니다.

장맛비로 더위가 한풀 꺾였습니다.

내일 대구는 한낮기온 32도 보이겠지만, 그 외 남부지방은 대체로 기온이 오늘과 비슷하거나 더 낮아지겠는데요.

중부지방은 기온이 오늘보다 오르겠습니다.

서울 28도, 강릉 33도 예상됩니다.

다음은 자세한 우리 지역 날씨입니다.

아침기온은 평년보다 조금 높겠고요.

한낮기온은 25~29도 보이겠습니다.

해남 25도, 광양 27도, 곡성 29도 예상됩니다.

내일도 종일 물결이 최고 4m로 매우 높게 일겠고, 바람도 강하게 불겠습니다.

비는 내일 오후에 차차 그치겠지만, 토요일 오전에 다시 내리는 곳들이 있겠고요.

오후에는 내륙을 중심으로 소나기가 내리는 곳도 있겠습니다.

비가 그치고 나면 또 한번 폭염이 찾아오겠습니다.

날씨였습니다.

Copyright@ KWANGJU BROADCASTING COMPANY. all rights reserved.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연재
    더보기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