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더팩트

'교도소 출소 하루 만에'..또 절도 저지른 남성 '구속'

이병석 입력 2022. 06. 25. 18:42

기사 도구 모음

교도소에서 출소한지 하루 만에 절도 행각을 벌인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광주 서부경찰서는 낮 시간대에 창문이 열린 빈집 등에서 금품을 훔친 혐의로 30대 A씨를 구속했다고 25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17일부터 이달 21일까지 광주 서구 일대 빈집과 목욕탕 등지에서 15차례에 걸쳐 1,200만 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대낮에 빈집만 골라 열려있는 거실 등 창문으로 침입해 귀금속과 현금 등을 훔쳤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이미지)은 기사와 무관함/픽사베이

[더팩트 I 광주=이병석 기자] 교도소에서 출소한지 하루 만에 절도 행각을 벌인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광주 서부경찰서는 낮 시간대에 창문이 열린 빈집 등에서 금품을 훔친 혐의로 30대 A씨를 구속했다고 25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17일부터 이달 21일까지 광주 서구 일대 빈집과 목욕탕 등지에서 15차례에 걸쳐 1,200만 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대낮에 빈집만 골라 열려있는 거실 등 창문으로 침입해 귀금속과 현금 등을 훔쳤다. 이 밖에도 A씨는 보안이 허술한 목욕탕 사물함을 턴 것으로 조사 결과 드러났다.

일정한 직업과 거주지가 없는 그는 과거에도 비슷한 범행을 저질러 수감됐다. A씨는 생활비와 유흥비를 마련하고자 출소 하루 만에 이 같은 범행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재범·도주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으며 법원은 영장을 발부했다.

forthetrue@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저작권자 ⓒ 특종에 강한 더팩트 & tf.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