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더팩트

해남군 송지면 동현항·문내면 임하항 어촌뉴딜사업'첫발'

최영남 입력 2022. 06. 25. 18:45

기사 도구 모음

전남 해남군이 송지면 동현항, 문내면 임하항 어촌뉴딜사업의 기본계획 수립을 시작으로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이번 어촌뉴딜사업은 지역의 특성을 반영해 어촌·어항을 통합 개발하는 사업으로 올해는 송지면 동현항, 문내면 임하항이 해양수산부 공모사업에 선정돼 어촌뉴딜사업에 착수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오는 2024년까지 169억 원 투입, 어항시설 현대화 및 어업활동 지원

송지면 동현항 전경/최영남 기자
문내면 임하항 전경/최영남 기자

[더팩트 I 해남=최영남 기자]전남 해남군이 송지면 동현항, 문내면 임하항 어촌뉴딜사업의 기본계획 수립을 시작으로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이번 어촌뉴딜사업은 지역의 특성을 반영해 어촌·어항을 통합 개발하는 사업으로 올해는 송지면 동현항, 문내면 임하항이 해양수산부 공모사업에 선정돼 어촌뉴딜사업에 착수했다. 현재 연차별 투자계획에 따라 기본계획 수립이 진행되고 있다.

해남군은 오는 2024년까지 송지면 동현항에 93억 원을 투입해 △이안제 신설 △물양장 신설 △어구 어망 창고 신축 △공동작업장 조성 △다목적 센터 설립 등의 사업을 추진하고, 문내면 임하항에 76억 원을 투입해 △선착장 신설 △부잔교 설치 △복지센터 조성 △100인 예술로 조성 등의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해남군은 한국어촌어항공단 및 농어촌공사와 업무위탁 대행 협약을 체결하였으며 기본계획수립 용역을 착수하여 오는 9월 중 기본계획 심의를 완료하고 내년 4월까지 실시설계용역을 마무리해 오는 2024년 준공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해남군청 해양수산과 해양개발팀 관계자는"성공적인 어촌·어항개발 사업으로 해양관광과 어촌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앞서 해남군은 지난 2019년부터 2021년까지 어촌뉴딜사업으로 공모 선정된 구성항 등 7개소에도 총사업비 579억 원을 들여 활발히 사업을 추진 중이다.

forthetrue@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저작권자 ⓒ 특종에 강한 더팩트 & tf.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