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엑스포츠뉴스

토르가 왜 여기서 나와?..크리스 헴스워스, 특파원 깜짝 등장 (놀토)

이지은 기자 입력 2022. 06. 25. 20:03

기사 도구 모음

크리스 헴스워스가 특파원으로 등장했다.

 "현장에 나와있는 '놀토' 특파원 나와달라"라는 말과 함께 VCR에는 크리스 헴스워스가 등장했다.

"안녕하세요 한국 팬과 '놀토' 여러분. 미스터 붐, 잘 지냈냐"라는 말로 놀라움을 선사한 크리스 헴스워스는 영화 '토르: 러브 앤 썬더'를 소개하며 홍보에 나섰다.

크리스 헴스워스 깜짝 등장에 멤버들은 "나 진짜 좋아한다", "방금 미스터 붐이라고 했다"라며 놀라움을 숨기지 못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이지은 인턴기자) 크리스 헴스워스가 특파원으로 등장했다.

25일 방송되는 tvN '놀라운 토요일'에는 트와이스의 모모, 나연, 채영이 게스트로 출격했다. 여러 번의 출연 경험이 있는 트와이스 멤버들은 각자 '받쓰'에 대한 높은 열의를 보였다.

오늘의 간식과 음식을 공개하기 전 붐은 "오늘 '놀토' 시장을 소개하기 전에 특별한 분이 소개를 해준다. '놀토' 특파원에게 특별히 부탁을 했다"라는 말로 시선을 모았다. "현장에 나와있는 '놀토' 특파원 나와달라"라는 말과 함께 VCR에는 크리스 헴스워스가 등장했다. 뜻밖의 인물이 등장하자 멤버들은 모두 깜짝 놀랐다.  


"안녕하세요 한국 팬과 '놀토' 여러분. 미스터 붐, 잘 지냈냐"라는 말로 놀라움을 선사한 크리스 헴스워스는 영화 '토르: 러브 앤 썬더'를 소개하며 홍보에 나섰다. 마지막으로 "저도 여러분들과 같이 맛있는 음식 먹고 싶다. '놀토' 나이스"라며 인사를 전했다.

크리스 헴스워스 깜짝 등장에 멤버들은 "나 진짜 좋아한다", "방금 미스터 붐이라고 했다"라며 놀라움을 숨기지 못했다. 어수선한 분위기에 MC 붐은 "아는 분이다. 앞으로 토르 특파원이라고 '놀토 나이스'하지 않았냐"라는 농담으로 상황을 정리했다.

사진 = tvN 방송화면

이지은 기자 baynio@xportsnews.com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