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엑스포츠뉴스

'현재는 아름다워' 최예빈, 이별 선언한 서범준 붙잡았다 '오열'

이이진 기자 입력 2022. 06. 25. 20:12

기사 도구 모음

'현재는 아름다워' 서범준이 최예빈에게 이별을 통보했다.

25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현재는 아름다워' 25회에서는 나유나(최예빈 분)가 이별을 선언한 이수재(서범준)를 붙잡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수재는 "내 인생에 더 이상 엮이게 하고 싶지 않아. 난 빚도 갚아야 되고 주위 사람들한테 잃은 신뢰도 찾아야 돼. 넌 그 과정에 함께하면 안 돼. 넌 행복해야 돼. 나 때문에 가슴 졸이는 거 더 못 보겠어"라며 애틋함을 드러냈고, 나유나는 눈물 흘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현재는 아름다워' 서범준이 최예빈에게 이별을 통보했다.

25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현재는 아름다워' 25회에서는 나유나(최예빈 분)가 이별을 선언한 이수재(서범준)를 붙잡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수재는 "넌 좋은 사람이야. 나 같은 쓰레기 옆에 있으면 안 돼. 우리 헤어지자"라며 통보했다.

이수재는 "내 인생에 더 이상 엮이게 하고 싶지 않아. 난 빚도 갚아야 되고 주위 사람들한테 잃은 신뢰도 찾아야 돼. 넌 그 과정에 함께하면 안 돼. 넌 행복해야 돼. 나 때문에 가슴 졸이는 거 더 못 보겠어"라며 애틋함을 드러냈고, 나유나는 눈물 흘렸다.

이수재는 먼저 자리에서 일어섰고, 나유나는 "혼자서 어떻게 행복해? 어머님이 나 용서 못 하겠다고 하시지. 그래서 그런 거야?"라며 물었다.

이수재는 "아니야. 그런 거"라며 당부했고, 나유나는 "헤어지기 싫어. 같이 시작했으니까 같이 이겨내고 싶어"라며 붙잡았다.

사진 = KBS 방송 화면

이이진 기자 leeeejin@xportsnews.com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