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중앙일보

K-종이의집 돌풍 예감..공개 하루만에 넷플릭스 글로벌 3위

이지영 입력 2022. 06. 26. 09:34 수정 2022. 06. 26. 12:40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넷플릭스 새 오리지널 시리즈 ‘종이의 집:공동경제구역’. [사진 넷플릭스]


넷플릭스 새 오리지널 시리즈 ‘종이의 집:공동경제구역’이 공개 하루 만에 글로벌 순위 3위에 올랐다.

26일 온라인 콘텐츠 서비스 순위 집계 사이트 ‘플릭스 패트롤’에 따르면 동명의 스페인 인기 시리즈를 리메이크한 한국판 ‘종이의 집’은 전날 기준 넷플릭스 TV 프로그램 부문 세계 3위를 기록했다. 24일 시즌1 전편이 공개된 지 하루 만이다.

국가별 순위를 보면 한국, 태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모로코 총 5개 국가에서 정상에 올랐다.

브라질, 도미니카공화국, 말레이시아, 나이지리아, 파나마, 파라과이, 페루, 필리핀, 싱가포르, 대만, 베네수엘라에서 2위, 아랍에미리트, 카타르, 포르투갈, 모리셔스, 케냐, 자메이카, 홍콩, 온두라스, 에콰도르에서 3위를 기록했다.

원작 제작국인 스페인에서는 7위를 차지했다.

‘종이의 집:공동경제구역’은 원작에 분단된 한반도가 2026년 통일을 앞두고 있다는 배경을 가져온 작품이다. ‘교수’라 불리는 천재 전략가를 중심으로 꾸려진 범죄 전문가들이 남북 공동 화폐를 찍어내는 조폐국에서 세기의 인질강도 극을 펼치는 이야기다.

드라마 ‘손 더 게스트’ ‘보이스’ 영화 ‘역모’를 연출한 김홍선 감독이 연출을, 드라마 ‘괴이’ ‘개와 늑대의 시간’ 등을 쓴 류용재 작가가 극본을 맡았다.

또 유지태, 김윤진, 박해수, 전종서, 이원종, 박명훈, 김성오, 김지훈(덴버), 장윤주, 이주빈, 이현우, 김지훈(헬싱키), 이규호 등 배우들이 총출동하며 기대를 모았다.

[사진 플릭스 패트롤 홈페이지 캡처]


플릭스 패트롤은 넷플릭스가 제공하는 톱(TOP)10 순위 등을 기준으로 국가별로 점수를 매기고, 순위를 집계한다.

한편 25일 기준 넷플릭스 TV 프로그램 부문 10위권에는 지난 2월 종영한 정지훈, 김범 주연의 tvN 드라마 ‘고스트 닥터’가 9위로 이름을 올렸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Copyrightⓒ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