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조선비즈

KT, 스타트업·시내버스 업체와 자율주행 사업 협력

윤진우 기자 입력 2022. 06. 26. 11:01

기사 도구 모음

KT는 26일 자율주행 솔루션 스타트업 오토노머스에이투지, 경기도 안양에 있는 시내버스 업체 삼영·보영운수와 자율주행 사업분야 협력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KT에 따르면 이번 협약에 따라 세 회사는 자율주행 시범사업 시나리오 설계 및 운영 기술 컨설팅, 자율주행 버스 하드웨어·소프트웨어 개발 및 운영 기술 컨설팅, 자율주행 노선버스 설계 자문 및 위탁 운영을 위한 교육 등에서 협력을 진행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KT, 삼영·보영운수, 오토노머스에이투지 관계자가 자율주행 사업분야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식 후 기념사진을 찍는 모습. /KT 제공

KT는 26일 자율주행 솔루션 스타트업 오토노머스에이투지, 경기도 안양에 있는 시내버스 업체 삼영·보영운수와 자율주행 사업분야 협력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KT에 따르면 이번 협약에 따라 세 회사는 자율주행 시범사업 시나리오 설계 및 운영 기술 컨설팅, 자율주행 버스 하드웨어·소프트웨어 개발 및 운영 기술 컨설팅, 자율주행 노선버스 설계 자문 및 위탁 운영을 위한 교육 등에서 협력을 진행한다.

KT는 5세대 이동통신(5G) 및 4세대 이동통신(LTE) 네트워크 인프라를 제공한다. 또 고정밀측위, 정밀지도 등 자율협력주행의 안전성과 효율성을 높이는 기술을 관제 플랫폼에 도입한다.

김현호 KT 강남서부광역본부 상무는 “자율주행 기반 대중교통 서비스 도시 실증을 위해 지자체별 운수 및 서비스업과 협력해 스마트 교통도시를 구현하겠다”라고 했다.

- Copyrights ⓒ 조선비즈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