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머니S

부담되는 점심값 '런치플레이션' .. 성인남녀 72.2% "외식 물가 올라"

강동완 기자 입력 2022. 06. 26. 12:04

기사 도구 모음

최근 코로나19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사태로 인한 여파가 물가 상승에 영향을 미치면서 '런치플레이션(점심+인플레이션)'이라는 합성어까지 등장했다.

무섭게 치솟는 점심값에 직장인들의 부담이 나날이 커져가고 있는 가운데 리얼리서치가 조사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성인남녀의 72.2%가 음식점 식사 비용 변화에 대해 '많이 올랐다'고 답한 것으로 나타났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치솟는 물가에 '런치플레이션'..점심값 부담 직장인 '간편식 ·편의점 이용 증가(31.6%)'
최근 코로나19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사태로 인한 여파가 물가 상승에 영향을 미치면서 '런치플레이션(점심+인플레이션)'이라는 합성어까지 등장했다. 무섭게 치솟는 점심값에 직장인들의 부담이 나날이 커져가고 있는 가운데 리얼리서치가 조사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성인남녀의 72.2%가 음식점 식사 비용 변화에 대해 '많이 올랐다'고 답한 것으로 나타났다.

리서치 전문기업 '미디어리얼리서치코리아'가 지난 6월 13일부터 17일까지 대한민국 성인남녀 3,518명을 대상으로 요즘 이슈가 되고 있는 '런치플레이션'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설문조사에 따르면 최근 음식점 식사 비용 변화를 체감하냐는 질문에 응답자의 절반 이상인72.2%가 '많이 올랐다'고 답해 외식 물가 상승에 대한 체감이 높은 것으로 확인됐다. 이어 '약간 올랐다'가 24.8%, '똑같거나 비슷하다'가 2.9%를 차지했고 '약간 떨어졌다'와 '많이 떨어졌다'는 0%대에 불과했다.

개인별 점심시간 식사 경험에 대해 묻는 질문에는 '간편식이나 편의점 이용 빈도 증가'가 31.6%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다음으로 ▲'구내식당 사용 빈도 증가(27.2%) ▲'도시락을 싸 오는 빈도 증가(22.2%) ▲'점심을 거르는 빈도 증가(11.6%) ▲'식사 대신 음료로 대체 빈도 증가(7.4%) 순으로 집계됐다.


강동완 기자 enterfn@mt.co.kr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