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전자신문

블룸버그 "美서 가장 핫한 전기차는 테슬라 아닌 현대차"

정치연 입력 2022. 06. 26. 13:05 수정 2022. 06. 26. 16:19

기사 도구 모음

"현재 미국에서 가장 핫한 전기차는 테슬라 공장에서 나오고 있지 않으며, 모든 시선은 현대차 아이오닉 5와 기아 EV6에 쏠려 있다."

현대차를 '제2의 일론 머스크'라고 평가한 블룸버그는 "업계에서 가장 핫하며 가장 전기차다운 전기차는 현대차와 기아에서 나오고 있다"면서 "올해 초 새로운 전기차 플랫폼에 기반한 아이오닉 5와 EV6를 출시한 현대차·기아는 테슬라를 제외한 모든 전기차 브랜드를 제치고 2만1467대의 판매를 기록했다. 이는 포드 머스탱 마하-E의 1만5718대를 상회하는 수치"라고 소개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현재 미국에서 가장 핫한 전기차는 테슬라 공장에서 나오고 있지 않으며, 모든 시선은 현대차 아이오닉 5와 기아 EV6에 쏠려 있다.”

블룸버그통신은 26일 '미안 일론 머스크, 현대차가 조용히 전기차 시장을 지배 중'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통해 미국 시장에서 선전 중인 현대차·기아 전기차를 조명했다.

현대차 아이오닉 5.

현대차를 '제2의 일론 머스크'라고 평가한 블룸버그는 “업계에서 가장 핫하며 가장 전기차다운 전기차는 현대차와 기아에서 나오고 있다”면서 “올해 초 새로운 전기차 플랫폼에 기반한 아이오닉 5와 EV6를 출시한 현대차·기아는 테슬라를 제외한 모든 전기차 브랜드를 제치고 2만1467대의 판매를 기록했다. 이는 포드 머스탱 마하-E의 1만5718대를 상회하는 수치”라고 소개했다.

블룸버그는 현대차·기아 전기차 판매 호조에 대해 “기후 변화에 대한 인식 증대, 유가 급등 등도 우호적 환경 등이 시장 확대에 유리했다”면서 “아이오닉 5·EV6는 현재 시장에 출시된 30여개 전기차 중 4만5000달러 미만으로 살 수 있는 모델”이라고 진단했다.

기아 EV6.

조셉 윤 에드먼즈 부사장은 “4만 달러부터 시작하는 이 차량(아이오닉 5·EV6)은 적절한 가격과 크기로 예산이 적은 구매자들을 끌어들이고 있다”고 평가했다.

현대차그룹은 앞으로 10년간 매년 배터리 전기차 신형 모델 출시할 예정이다. 국내에서는 전기차 생산 확대를 위해 165억 달러(약 21조원)를 투자한다. 이어 2030년까지 세계 전기차 시장 점유율 12%(300만대) 이상 판매를 목표로 한다.

정치연기자 chiyeon@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 전자신문인터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