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채널A

내일부터 중부지방 장맛비 집중..최대 150mm

이현수 입력 2022. 06. 26. 16:18

기사 도구 모음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중부지방에 장맛비가 예고된 26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바라본 하늘의 모습. 사진=뉴시스

내일(27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시간당 최대 50㎜의 강한 비가 내리겠습니다.

우진규 기상청 예보분석관은 오늘(26일) "중부지방에 고온다습한 공기가 강하게 유입되고 정체전선이 강화되면서 많은 비가 내리겠다"고 예보했습니다.

기상청에 따르면 27~28일 수도권과 강원내륙·산지에 저기압이 접근하면서 비구름이 강화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충청지방과 남부지방에는 불규칙한 소나기가 내릴 가능성이 높습니다.

예상 강수량은 수도권, 강원내륙·산지, 제주도 남부 50-100㎜입니다. 경기북부와 강원북부내륙·산지에는 최대 150㎜ 이상의 비가 내리겠습니다.

오는 29일부터 7월1일까지는 정체전선이 활성화되면서 중부지방에 집중호우가 내리겠습니다.

우 분석관은 "정체전선의 이동속도가 매우 느리기 때문에 중부지방에 강한 비가 지속적으로 내려 강수량이 크게 증가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이 기간에는 시간당 30~50㎜의 매우 강한 비가 천둥·번개·돌풍을 동반하기 때문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다만 남부지방에는 비가 내리지 않을 가능성이 높고, 고온에 의한 폭염과 열대야가 기승을 부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현수 기자 soon@donga.com

ⓒCHANNEL A(www.ichannel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