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조선비즈

오후 9시까지 신규 확진자 3301명..어제보다 2592명 줄어

이소연 기자 입력 2022. 06. 26. 22:25

기사 도구 모음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수 감소세가 주춤한 가운데 26일 오후 9시까지 3000명대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주말과 휴일에는 검사 건수가 줄어 코로나19 확진자 수도 감소하는 경향이 있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27일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늘 것으로 보인다.

이날 오후 9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1802명(54.6%), 비수도권에서 1499명(45.4%) 나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18일 제주시 구좌읍 김녕해수욕장에서 나들이객과 관광객들이 바닷가에서 바닷바람을 쐬거나 물놀이를 하며 휴식을 즐기고 있다./ 연합뉴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수 감소세가 주춤한 가운데 26일 오후 9시까지 3000명대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3301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날 동시간대(5893명)보다 2592명 적은 수치다.

주말과 휴일에는 검사 건수가 줄어 코로나19 확진자 수도 감소하는 경향이 있다.

1주 전인 지난 19일(3376명) 동시간대와 비교하면 75명 줄었고, 2주 전인 12일(3577명)보다는 276명 많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27일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늘 것으로 보인다.

이날 오후 9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1802명(54.6%), 비수도권에서 1499명(45.4%) 나왔다.

지역별 확진자 수는 경기 1001명, 서울 600명, 경남 211명, 인천 201명, 경북 200명, 충남 142명, 강원·전남 131명, 대전 99명, 부산 95명, 울산 88명, 충북 85명, 광주 83명, 전북 76명, 대구 71명, 제주 61명, 세종 26명이다.

지난 20일부터 일주일간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3533명→9303명→8981명→7496명→7227명→6790명→6246명으로, 하루 평균 7082명이다.

- Copyrights ⓒ 조선비즈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