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한국경제

반도건설, 울산 신천동 공동주택 신축공사 수주

이송렬 입력 2022. 06. 30. 09:05

기사 도구 모음

반도건설은 제이디앤씨가 발주한 '울산 신천동 공동주택 신축공사'를 수주했다고 30일 밝혔다.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선호도 높은 상품구성 및 특화설계, 울산 송정지구 외 전국 10만여 가구를 분양한 실적과 신용등급 등이 수주에 영향을 미쳤다는 게 반도건설 측 판단이다.

김용철 반도건설 영업 부문 대표는 "반도건설은 기존 주택사업뿐만 아니라 프로젝트 수주 및 친환경 신사업 등 다양한 부문에서 역량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며 "울산 북구에 명품 단지를 짓겠다"고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지하 2층~지상 24층·5개동·총 352가구
'송정지구 반도유보라' 상품력 인정받아
울산 신천동 공동주택 조감도. 사진=반도건설


반도건설은 제이디앤씨가 발주한 '울산 신천동 공동주택 신축공사'를 수주했다고 30일 밝혔다. 해당 사업은 울산광역시 북구 신천동 476의 4번지 일원에 지하 2층~지상 24층 5개동, 공동주택 352가구와 근린생활시설을 건설한다. 도급공사비는 1043억원이다.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선호도 높은 상품구성 및 특화설계, 울산 송정지구 외 전국 10만여 가구를 분양한 실적과 신용등급 등이 수주에 영향을 미쳤다는 게 반도건설 측 판단이다.

김용철 반도건설 영업 부문 대표는 "반도건설은 기존 주택사업뿐만 아니라 프로젝트 수주 및 친환경 신사업 등 다양한 부문에서 역량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며 "울산 북구에 명품 단지를 짓겠다"고 했다.

한편 반도건설은 올해 상반기 수주 잔고 4625억원을 달성했다.

이송렬 한경닷컴 기자 yisr0203@hankyung.com

Copyrights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