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뉴스1

삼성ENG, 베트남 수처리업체 지분 인수..동남아 물시장 진출 본격화

이동희 기자 입력 2022. 06. 30. 09:27

기사 도구 모음

삼성엔지니어링이 베트남 수처리업체 지분을 인수하면서 동남아 물시장 진출을 본격화한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지난 29일 베트남 수처리업체 'DNP Water' 지분 24%를 4100만달러(약 527억원)에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30밝혔다.

삼성엔지니어링은 공공 운영 방식으로 진행되는 베트남 상·하수 사업 특성상 산업용 폐수 시장에 먼저 진출한 바 있으며, 이번 지분 인수로 상·하수 등 환경 비즈니스 전분야로 업역을 확대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베트남 DNP Water 지분 24% 4100만달러에 인수
© 뉴스1

(서울=뉴스1) 이동희 기자 = 삼성엔지니어링이 베트남 수처리업체 지분을 인수하면서 동남아 물시장 진출을 본격화한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지난 29일 베트남 수처리업체 'DNP Water' 지분 24%를 4100만달러(약 527억원)에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30밝혔다.

이번 인수로 DNP Water 지분은 삼성엔지니어링이 24%, DNP Holding이 53%, 그 외 23% 등으로 구성된다.

DNP Water는 베트남 지역 상수 사업을 주력으로 하는 기업으로, 베트남 민간기업으로는 최대 규모의 수처리업체다. 플라스틱 배관 제조업체인 베트남 DNP(Dong Nai Plastic) 그룹으로부터 2017년 분사했으며, 이 후 베트남 정부의 기존 상수 민영화 자산 매입과 신규 사업 개발을 통해 상수 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삼성엔지니어링은 공공 운영 방식으로 진행되는 베트남 상·하수 사업 특성상 산업용 폐수 시장에 먼저 진출한 바 있으며, 이번 지분 인수로 상·하수 등 환경 비즈니스 전분야로 업역을 확대했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이번 인수를 통해 동남아 물시장 진출을 가속화할 계획이다. 베트남을 동남아 수처리 시장 진출 거점으로 삼고 적극 공략할 방침이다.

삼성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최근 글로벌 ESG 트렌드에 따라 환경 사업이 회사의 미래 성장동력 중 하나로 자리잡고 있다"라며 "베트남에서 성공적으로 환경 사업을 수행해, 동남아 등 해외 환경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yagoojoa@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