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

골프한국

자신감 오른 김민규, 내친김에 '아시아드CC 부산오픈' 우승까지 도전장 [KPGA]

강명주 기자 입력 2022. 06. 30. 11:32

기사 도구 모음

30일부터 나흘간 부산 기장의 아시아드 컨트리클럽(파71)에서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신설 대회인 아시아드CC 부산오픈(총상금은 8억원)이 펼쳐진다.

지난주 코오롱 제64회 한국오픈에서 코리안투어 첫 우승을 달성한 김민규가 좋은 기운으로 2개 대회 연속 우승을 기대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022년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아시아드CC 부산오픈'에 출전하는 김민규 프로. 사진제공=KPGA

 



 



[골프한국 강명주 기자] 30일부터 나흘간 부산 기장의 아시아드 컨트리클럽(파71)에서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신설 대회인 아시아드CC 부산오픈(총상금은 8억원)이 펼쳐진다. 



지난주 코오롱 제64회 한국오픈에서 코리안투어 첫 우승을 달성한 김민규가 좋은 기운으로 2개 대회 연속 우승을 기대한다. 



 



김민규는 사전 인터뷰에서 "마음이 편하다. 그동안 우승 기회를 놓치고 난 뒤 다음 대회에 나서게 되면 아쉬움이 컸는데, 이번 대회는 기분 좋게 나설 수 있게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우승으로 자신감도 높아진 만큼 내친김에 시즌 2승에 도전하겠다"고 각오를 전한 김민규는 "퍼트감이 많이 올라온 상태다. 원하는 결과를 만들어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고 힘주어 말했다.



 



아울러 1라운드 개막 하루 전 진행된 포토콜에 참가한 김민규는 참가 선수들을 대표해 "아시아드CC 부산오픈을 통해 '2030 부산세계박람회'에 대한 범국민적 유치 열기가 확산되길 바란다. 이에 선수들도 힘을 보탤 수 있도록 본 대회에서 최고의 경기력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골프한국 www.golfhankook.com /뉴스팀 ghk@golfhankook.com

<저작권자 ⓒ 골프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