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KTV

'7월의 독립운동가' 김갑·한흥교·민제호 선생

입력 2022. 06. 30. 14:40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김경호 앵커>

'7월의 독립운동가'로는 일제강점기 동제사(同濟社)에 가입해 조국의 자주독립을 위해 헌신한 김갑·한흥교· 민제호 선생이 선정됐습니다.

동제사는 1912년 신규식 선생이 중심이 돼 상하이에서 조직된 최초의 독립운동 단체로 상하이 한인들의 단결과 젊은 독립운동가들의 교육을 위해 박달학원을 설립하기도 했습니다.

정부는 김갑 선생에게 1986년 건국훈장 독립장을, 한흥교 선생과 민제호 선생에게는 1990년 건국훈장 애국장을 각각 추서했습니다.

저작권자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연재
    더보기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