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문화일보

천안시축구단, K리그 가입신청서 제출 '프로화 박차'

허종호 기자 입력 2022. 06. 30. 16:25 수정 2022. 06. 30. 16:25

기사 도구 모음

천안시축구단(이사장 박상돈 천안시장)이 프로축구 K리그 진출을 위한 첫걸음을 뗐다.

천안시축구단에 따르면 30일 안병모 천안시축구단 단장이 한국프로축구연맹에 방문해 K리그 가입신청서를 제출했다.

천안시축구단이 가입하면 2023시즌 K리그2는 지난 23일 참가 승인을 받은 충북청주프로축구단과 함께 2팀이 늘어 13개 팀으로 운영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안병모 천안시축구단장(왼쪽)이 조연상 한국프로축구연맹 사무총장에게 K리그 가입신청서를 제출하고 있다. 천안시축구단 제공

천안시축구단(이사장 박상돈 천안시장)이 프로축구 K리그 진출을 위한 첫걸음을 뗐다.

천안시축구단에 따르면 30일 안병모 천안시축구단 단장이 한국프로축구연맹에 방문해 K리그 가입신청서를 제출했다. 가입신청서엔 충남 천안을 연고지로 하고, 천안종합운동장을 홈경기장으로 쓰면서 2023시즌부터 K리그2(2부)에 참가하겠다는 내용이 포함됐다.

축구연맹은 서류 심사 및 현지 실사 등을 거쳐 60일 이내 이사회에서 심의한 후 총회에서 천안시축구단의 K리그 가입을 최종 승인하게 된다. 천안시축구단이 가입하면 2023시즌 K리그2는 지난 23일 참가 승인을 받은 충북청주프로축구단과 함께 2팀이 늘어 13개 팀으로 운영된다.

천안시축구단은 2007년 천안시청축구단으로 창단, 2008년부터 실업축구 내셔널리그에서 뛰었다. 2020년 K3·K4리그 출범과 함께 천안시축구단으로 팀명을 바꿔 3부리그 격인 K3리그에 참가했다. 사령탑은 2002 한·일월드컵 4강 신화 주역인 국가대표 수비수 출신 김태영 감독이다. 천안시축구단은 2019년 천안시의 대한민국축구종합센터 유치 확정과 함께 프로화를 착실히 준비했다.

천안시축구단은 "선수단 및 코치진 보강, 유소년팀 창단, 사무국 인원의 추가 채용, 천안종합운동장의 시설 개·보수, 새로운 엠블럼 및 구단 CI 개발 등을 포함해 명실상부한 프로팀으로 재탄생하기 위한 작업에 더욱더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허종호 기자

Copyrightⓒmunhw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