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지디넷코리아

미즈메디병원 아이드림센터, 진료시간 1시간 일찍 시작

조민규 기자 입력 2022. 06. 30. 17:53

기사 도구 모음

성삼의료재단 미즈메디병원 아이드림센터(난임센터)는 오는 7월4일부터 진료시간을 1시간 앞당겨 0730 아침진료를 실시한다.

미즈메디병원 아이드림센터 이광 센터장은 "아이드림센터환자 중 직장을 다니면서 난임치료를 받으시는 분들이 많기에 직장인 난임 환자의 편의를 위해 1시간 일찍 진료를 시작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7월4일부터 직장인 위해 0730 아침진료 실시

(지디넷코리아=조민규 기자)성삼의료재단 미즈메디병원 아이드림센터(난임센터)는 오는 7월4일부터 진료시간을 1시간 앞당겨 0730 아침진료를 실시한다.

이에 따라 미즈메디병원 아이드림센터는 월‧화‧수‧금요일은 오전7시30분부터 오후4시30분까지, 목요일은 오전8시30분부터 오후5시30분, 토요일은 오전8시30분부터 오후1시까지 운영된다. 아침진료를 하는 월‧화‧수‧금요일에는 점심시간에도 진료를 볼 수 있다.

미즈메디병원 아이드림센터 이광 센터장은 “아이드림센터환자 중 직장을 다니면서 난임치료를 받으시는 분들이 많기에 직장인 난임 환자의 편의를 위해 1시간 일찍 진료를 시작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사진=미즈메디병원 제공)

한편 미즈메디병원 아이드림센터는 산부인과와 비뇨의학과 의료진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난임의 원인을 파악해 부부에게 알맞은 솔루션을 제공하는 맞춤형 난임치료를 시행하고 있고, 지난해에는 30여년의 경험이 축적된 기술력과 체계적인 진료시스템, 최첨단 시설과 장비를 바탕으로 만47세 여성의 시험관아기 시술을 성공시켰다.

또 단독 배아 배양 시스템과 단독 배아모니터링 시스템으로 실시간 배아의 관찰과 분석이 가능하도록 하고, 세포 활성화 장비를 통해 실제 임신이 진행되는 몸 속과 비슷한 환경을 만들어 배아발달을 위한 최고의 환경을 조성해 임신성공률을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조민규 기자(kioo@zdnet.co.kr)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