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머니투데이

'형집행정지' 이명박 전 대통령, 오늘 퇴원..논현동 자택으로

오정은 기자 입력 2022. 06. 30. 18:44

기사 도구 모음

검찰의 형 집행정지 결정으로 3개월간 임시 석방된 이명박 전 대통령(81)이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에서 퇴원해 강남구 논현동 자택으로 귀가했다.

30일 오후 이 전 대통령의 변호인 강훈 변호사는 기자들에게 메시지를 보내 "이 전 대통령이 오늘 퇴원해 논현동 댁으로 귀가했다"고 밝혔다.

수원지검은 앞서 28일 형집행정지 심의위원회 결과를 반영해 이 전 대통령의 형을 집행정지하고 3개월간 임시석방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뉴시스]김선웅 기자 = 이명박 전 대통령이 지난해 2월10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에서 퇴원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02.10

검찰의 형 집행정지 결정으로 3개월간 임시 석방된 이명박 전 대통령(81)이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에서 퇴원해 강남구 논현동 자택으로 귀가했다.

30일 오후 이 전 대통령의 변호인 강훈 변호사는 기자들에게 메시지를 보내 "이 전 대통령이 오늘 퇴원해 논현동 댁으로 귀가했다"고 밝혔다.

강 변호사는 "오전에 의사들이 모여 의논한 끝에 통원치료해도 되는 상태로 판단하고 퇴원지시를 내렸다"고 설명했다.

이 전 대통령은 '다스 비자금 사건'으로 징역 17년을 선고받았다. 안양교도소 수감 중 건강 악화를 이유로 지난 3일 검찰에 형집행정지를 신청했다. 이 전 대통령은 이전에도 당뇨 등 지병으로 치료를 받았고 최근에는 지병 검사와 진료를 위해 서울대병원에 입원했다.

수원지검은 앞서 28일 형집행정지 심의위원회 결과를 반영해 이 전 대통령의 형을 집행정지하고 3개월간 임시석방했다.

이 전 대통령은 자동차 부품업체 다스(DAS)의 자금 수백억원을 횡령하고 삼성에서 거액의 뇌물을 받은 혐의로 기소돼 대법원에서 징역 17년형이 확정됐다. 그는 2018년 3월22일 구속수감된 후 석방과 수감을 반복했다.

오정은 기자 agentlittle@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