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티브이데일리

축의금 받고 17년 친구 차단한 男? 아내 댓글에 반전 (물어보살)

황서연 기자 입력 2022. 06. 30. 19:13

기사 도구 모음

축의금 받고 17년 지기 친구를 차단한 남사친 사연이 화제다.

지난 27일 방송한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는 '17년 남사친이 결혼식 후 절 차단했습니다'라는 사연이 소개됐다.

해당 사연을 들고 온 여성은 17년 된 남사친이 축의금과 선물은 다 받아 갔는데, 결혼식 후 되려 차단당했다고 밝혔다.

그리고 '무엇이든 물어보살' 방송 이후, 이 사연을 적어둔 온라인 커뮤니티 글에 남사친 아내가 직접 등장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무엇이든 물어보살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축의금 받고 17년 지기 친구를 차단한 남사친 사연이 화제다.

지난 27일 방송한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는 '17년 남사친이 결혼식 후 절 차단했습니다'라는 사연이 소개됐다.

해당 사연을 들고 온 여성은 17년 된 남사친이 축의금과 선물은 다 받아 갔는데, 결혼식 후 되려 차단당했다고 밝혔다. 그는 남사친에게 결혼 선물로 무드등을 선물했고 와이프 역시 선물을 받고 좋아했다고 전해 들었다고. 또한 결혼식 당시 이 여성은 발목을 다쳐 발에 깁스를 한 상황에서도 홀로 결혼식에 참석했다고 밝혔다.

그런데 남사친이 이 여성에게 결혼식 당일 남자를 소개해주기로 한 일이 무산됐고, 이후 여성은 소개가 무산된 것과 관련해 남사친과 대화를 주고 받았다.하지만 남사친은 여성과 만나기로 약속을 해놓고 아내가 불편해 한다는 이유로 약속을 취소했고, 결혼식 뒤 일주일 만에 여성을 차단했다.

이 여성은 "차단을 할 거였으면 결혼식 전에 했어야 하는 거 아니냐"라고 서운해 했고, 이야기를 듣던 서장훈은 "이야기 속에 답이 나와있다. 결혼한 지 일주일 밖에 안된 사람한테 그러면 아내가 너를 어떻게 생각하겠느냐"라고 지적했다. 이후 여성이 남사친에게 보낸 장문의 메시지도 공개됐다.

그리고 '무엇이든 물어보살' 방송 이후, 이 사연을 적어둔 온라인 커뮤니티 글에 남사친 아내가 직접 등장했다. 아내는 "고민녀를 알고 지낸 지는 17년이 됐지만 절친은 아니라고 들었고, 나 또한 연애하면서 고민녀에 대해 들은 적 없다"라고 적었다. 또한 결혼식 초대도 이 여성이 남편의 웨딩 사진을 보고 먼저 연락을 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아내는 "신혼여행에서 돌아온 날 고민녀가 카톡으로 '쿠키를 구웠으니 가지러 와라'고 남편에게 먼저 연락을 했다. 내가 남편에게 불편하니 되도록 연락을 안 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후 장문의 카톡이 왔길래 선을 넘는다고 판단해 남편에게 차단을 권유했다"라고 적었다. 축의금 또한 돌려보냈다고 설명했다.

이후 오히려 여성이 누리꾼들의 지탄을 받게 됐고, 이 여성은 다시 글을 남겨 오해에 대해 해명했다. 또한 "친구에게 쿠키 구워 놨으니 가지러 오라고 한 적도 없고, 대화 내용이 그대로 있으니 원하시면 보여드릴 수 있다"라고 이야기했다. 이후 남사친 아내는 댓글을 삭제한 상태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 Joy]



copyright(c) TV Daily. All rights reserved.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