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국민일보

정은조·김성오·김윤지 일가상 수상자로 선정

유경진 입력 2022. 08. 01. 04:04 수정 2022. 08. 01. 13:37

기사 도구 모음

일가재단(이사장 김한중)은 제32회 일가상 농업·사회공익 부문 수상자로 정은조 윤제림 회장과 김성오 한국협동조합창업경영지원센터 이사장을 각각 선정했다고 31일 밝혔다.

제14회 청년일가상 수상자는 김윤지 비투비(BtoB) 대표다.

정 회장은 전남 보성 추암산과 주월산 일대를 복합산림경영모델림으로 가꿨으며, 김 이사장은 스페인 몬드라곤 협동조합을 국내 처음 소개했다.

김 대표는 베이비박스 프로젝트 플랫폼을 개발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일가재단(이사장 김한중)은 제32회 일가상 농업·사회공익 부문 수상자로 정은조 윤제림 회장과 김성오 한국협동조합창업경영지원센터 이사장을 각각 선정했다고 31일 밝혔다. 제14회 청년일가상 수상자는 김윤지 비투비(BtoB) 대표다. 정 회장은 전남 보성 추암산과 주월산 일대를 복합산림경영모델림으로 가꿨으며, 김 이사장은 스페인 몬드라곤 협동조합을 국내 처음 소개했다. 김 대표는 베이비박스 프로젝트 플랫폼을 개발했다.

유경진 기자 ykj@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