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연합뉴스

이재명, 첫 경선 압승에 "기대보다 많은 지지 보내줘 감사"

고상민 입력 2022. 08. 06. 19:18

기사 도구 모음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당 대표 후보는 6일 1차 지역순회 경선지인 강원·대구·경북에서 압승을 거둔 데 대해 "제가 기대했던 것보다 많은 지지를 보내줘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이날 오후 대구 엑스포에서 진행된 1차 경선 결과 발표 직후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히고 "아직 많은 일정이 남았기 때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이날 강원·대구·경북 경선에서 권리당원 득표율 74.81%로 1위에 올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아직 많은 일정 남아..최선 다하겠다"
이재명 당 대표 후보, 대구서 정견 발표 (대구=연합뉴스) 박세진 기자 = 더불어민주당의 8·28 전당대회 지역 순회 경선 첫날인 6일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 대구·경북 지역 합동연설회에서 이재명 당 대표 후보가 정견을 발표하고 있다. 2022.8.6 psjpsj@yna.co.kr

(서울·대구=연합뉴스) 고상민 박형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당 대표 후보는 6일 1차 지역순회 경선지인 강원·대구·경북에서 압승을 거둔 데 대해 "제가 기대했던 것보다 많은 지지를 보내줘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이날 오후 대구 엑스포에서 진행된 1차 경선 결과 발표 직후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히고 "아직 많은 일정이 남았기 때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득표율 2위를 기록한 박용진 후보와의 격차가 50%포인트 넘게 난 데 대해서는 "지금까지는 부분적 결과다. 일정이 많이 남아 있으니 최선을 다하며 지켜보겠다"고 답했다.

이 후보는 이날 강원·대구·경북 경선에서 권리당원 득표율 74.81%로 1위에 올랐다. 2위 박용진 후보는 20.31%, 3위 강훈식 후보는 4.88%에 그쳤다.

gorious@yna.co.kr

▶제보는 카톡 okjebo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