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삼척 승합차 커브길 전복사고.."4명 사망·9명 중경상"(종합)

입력 2019.07.22. 09:49 수정 2019.07.22. 16:31

22일 오전 7시 33분께 강원 삼척시 가곡면 풍곡리 일명 '석개재' 인근 지방도에서 그레이스 승합차가 왼쪽 가드레일을 들이받고서 경사지로 전복돼 13명의 사상자가 났다.

사고가 난 곳은 경북에서 삼척으로 가던 오른쪽 내리막 급경사 구간으로 왼쪽 가드레일을 들이받으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경찰은 보고 있다.

경찰은 사고 승합차에 탑승자들이 안전벨트를 착용했는지, 정원을 초과했는지 등 정확한 사고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쪽파 파종 작업 나선 근로자들 참변.."외국인 3명은 종적 감춰"
삼척서 승합차 사고 (삼척=연합뉴스) 배연호 기자 = 22일 오전 7시 33분께 강원 삼척시 가곡면 풍곡리 도로에서 승합차가 전복되는 사고가 나 구조대가 구조활동을 하고 있다. 2019..7.22 byh@yna.co.kr

(삼척=연합뉴스) 배연호 이재현 기자 = 22일 오전 7시 33분께 강원 삼척시 가곡면 풍곡리 일명 '석개재' 인근 지방도에서 그레이스 승합차가 왼쪽 가드레일을 들이받고서 경사지로 전복돼 13명의 사상자가 났다.

이 사고로 탑승자 4명이 심정지 상태에서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졌다. 또 3명은 크게 다쳤고 나머지 6명은 경상을 입고 치료 중이다.

사고 차량에는 내국인 9명을 비롯해 외국인 7명 등 16명이 탑승하고 있었으나, 사고 직후 외국인 3명은 종적을 감춘 것으로 알려졌다.

탑승자들은 이날 새벽 충남 홍성을 출발해 삼척으로 쪽파 파종 작업하러 가던 중이었다.

사고 발생한 승합차 (삼척=연합뉴스) 배연호 기자 = 22일 오전 7시 33분께 강원 삼척시 가곡면 풍곡리 도로에서 승합차가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2019..7.22 byh@yna.co.kr

사고가 난 곳은 경북에서 삼척으로 가던 오른쪽 내리막 급경사 구간으로 왼쪽 가드레일을 들이받으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경찰은 보고 있다.

소방당국은 "쪽파 파종 작업에 나선 근로자들이 다수 사고를 당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경찰은 사고 승합차에 탑승자들이 안전벨트를 착용했는지, 정원을 초과했는지 등 정확한 사고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옮겨지는 사고 승합차 (삼척=연합뉴스) 배연호 기자 = 22일 오전 7시 33분께 강원 삼척시 가곡면 풍곡리 도로에서 사고가 난 승합차가 옮겨지고 있다. 2019.7.22 byh@yna.co.kr

jlee@yna.co.kr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