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뉴시스

랭킹닭컴, 고추맛 소시지에 남혐 손가락 "책임 통감, 전면교체"

최지윤 입력 2021. 05. 25. 14:06

기사 도구 모음

랭킹닭컴이 남성 혐오 의혹을 사과했다.

랭킹닭컴은 24일 홈페이지에 "불쾌함을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해당 패키지 디자인에 문제가 있다는 고객 의견에 충분히 공감한다. 오해 소지가 있는 패키지를 회사 내부에서 제대로 관리·감독 못한 것에 책임을 통감하고 있다. 유관부서의 내부 감사를 통해 원인을 밝혀내고 다시는 동일한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하겠다"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뉴시스] 최지윤 기자 = 랭킹닭컴이 남성 혐오 의혹을 사과했다.

랭킹닭컴은 24일 홈페이지에 "불쾌함을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해당 패키지 디자인에 문제가 있다는 고객 의견에 충분히 공감한다. 오해 소지가 있는 패키지를 회사 내부에서 제대로 관리·감독 못한 것에 책임을 통감하고 있다. 유관부서의 내부 감사를 통해 원인을 밝혀내고 다시는 동일한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하겠다"고 밝혔다.

"논란이 되고 있는 패키지를 전면 교체할 예정"이라며 "일부 시간이 소요될 수 있으나, 최대한 빨리 변경하겠다. 추가 개선이 필요하다고 생각되는 부분을 제보하면 즉시 반영하겠다"고 강조했다.

랭킹닭컴에서 판매하는 '잇메이트 닭가슴살 소시지' 오리지널·마늘·청양고추맛' 패키지 오른쪽 상단에는 손가락 일러스트가 그려져 있다. 일부 남성들은 청양고추맛 패키지에 '고추'라는 글씨를 향하는 손가락이 커뮤니티 '메갈리아'에서 한국 남성 성기를 비하할 때 쓰는 모양과 비슷하다고 지적했다. 다른 제품과 달리 해당 제품 손모양이 더 노골적이라고 주장했다. 볶음밥, 만두 등 패키지에서 손가락은 편 상태로 그려져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plain@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