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뉴스1

윤석열, 이준석·원희룡·주호영·김성태 등 선대위 본부장 임명

박기범 기자,유새슬 기자 입력 2021. 11. 25. 11:50

기사 도구 모음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는 25일 선거대책위원회(선대위) 실무를 책임질 본부장급 인사 6명을 임명했다.

우선 이날 선거 실무를 책임질 6명의 본부장이 임명됐다.

주호영 의원은 조직총괄본부장, 김성태 전 의원은 직능총괄본부장, 권영세 의원은 총괄특보단장에 각각 임명됐다.

이 대변인은 "오는 12월6일 선대위 발대식을 앞두고 실무진을 구성하고 활동방향을 설정해야 한다"며 "시급한 총괄본부장 6명만 발표했고 다른 분들은 별도로 발표할 것"이라고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대변인 김은혜·전주혜 의원 등..공보단장 조수진 의원
약자와의동행 윤석열·김미애..김종인·임태희는 빠져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와 이준석 대표 등 지도부가 25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회의장으로 향하고 있다. 2021.11.25/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서울=뉴스1) 박기범 기자,유새슬 기자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는 25일 선거대책위원회(선대위) 실무를 책임질 본부장급 인사 6명을 임명했다. 또 대외 메시지를 담당할 공보단도 인선했다.

이양수 후보 수석대변인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당 최고위원회의를 마친 후 기자들과 만나 최고위에서 추인된 선대위 인사 결과를 발표했다.

우선 이날 선거 실무를 책임질 6명의 본부장이 임명됐다. 정책총괄본부장은 원희룡 전 제주도지사가 맡는다. 이준석 당대표는 홍보미디어총괄본부장에 임명됐다.

주호영 의원은 조직총괄본부장, 김성태 전 의원은 직능총괄본부장, 권영세 의원은 총괄특보단장에 각각 임명됐다. 권성동 당 사무총장은 당연직으로 종합지원총괄본부장을 맡게 됐다.

선대위 대변인에는 김은혜·전주혜 의원과 김병민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 원일희 전 SBS논설위원이 임명됐다. 공보단장은 조수진 의원, 공보실장은 박정하 강원원주갑 당협위원장이 임명됐다.

'약자와의동행위원회'는 윤석열 후보와 김미애 의원이 맡는다.

다만 이날까지 김종인 전 비대위원장의 총괄선대위원장 임명 여부는 결정되지 않았다. 본부장급 인선이 유력했던 임태희 전 청와대 대통령비서실장도 포함되지 않았다.

이 대변인은 "오는 12월6일 선대위 발대식을 앞두고 실무진을 구성하고 활동방향을 설정해야 한다"며 "시급한 총괄본부장 6명만 발표했고 다른 분들은 별도로 발표할 것"이라고 했다.

윤 후보는 최고위 이후 기자들과 만나 "선대위 조직이라는 게 한 번에 확정되는 게 아니고 변경도 되고 보완도 되고 할 것"이라며 "유연한 조직이라고 봐 달라"고 했다.

김종인 전 위원장에 대해서는 "관련된 얘기를 언론에 더 말씀 안 드리는 게 바람직하다"며 대답을 피했다.

pkb1@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