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YTN

남욱, 내일 새벽 귀국할 듯..항공권 구입 확인

김주환 입력 2021. 10. 17. 00:06

기사 도구 모음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의 핵심인물 가운데 한 명으로 현재 미국에 체류 중인 남욱 변호사가 내일(18일) 귀국할 것으로 보입니다.

남 변호사는 내일 새벽 인천국제공항으로 들어오는 항공권을 구입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남 변호사는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 씨, 정영학 회계사 등과 함께 대장동 개발 사업에 깊숙이 관여한 것으로 지목된 인물로, 귀국 후 검찰 조사를 받게 될 전망입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의 핵심인물 가운데 한 명으로 현재 미국에 체류 중인 남욱 변호사가 내일(18일) 귀국할 것으로 보입니다.

남 변호사는 내일 새벽 인천국제공항으로 들어오는 항공권을 구입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앞서 외교부는 남 변호사 여권 무효화 조치에 나섰고 남 변호사는 언론 인터뷰를 통해 조만간 귀국하겠다는 의사를 밝힌 바 있습니다.

남 변호사는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 씨, 정영학 회계사 등과 함께 대장동 개발 사업에 깊숙이 관여한 것으로 지목된 인물로, 귀국 후 검찰 조사를 받게 될 전망입니다.

YTN 김주환 (kim21@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